캥거루재단법인
▲캥거루재단법인 지부장 설명회. ⓒ김신의 기자
캥거루재단법인이 각 학교별 지부장을 모집하고 ‘캥거루 운동’을 벌이고자 28일 오후 2시 서울 상암산로 YTN 빌딩 뉴스퀘어 홀에서 지부장 설명회를 개최했다.

 

 

캥거루재단법인은 ‘약한 이웃을 품고 점프하는 사회 만들기’를 목적으로 2019년 설립되어, 지역 상권과 기업 및 단체가 더불어 협력하는 시스템을 복지라는 도구를 사용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위기 가정 청소년들을 돕고자 하는 ‘캥거루 운동’을 전개하고자 한다. 

이날 행사는 전영철 대표의 극동방송 인터뷰 청취, 황세근 위원의 ‘캥거루 운동’ 소개, 전영철 대표의 C3그룹 소개, 안현모 비즈니스모델 캔버스 트레이너의 격려, 김정식 조직위원장의 지부장 역할 및 혜택 소개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황세근 위원
▲황세근 위원이 캥거루 운동을 소개하고 있다. ⓒ김신의 기자
황세근 위원은 “약한 이웃을 품고 점프하는 사회를 오래전부터 꿈꿔왔다. 그 꿈으로 사업을 했고 재단법인을 설립했고 이제 운동의 시작을 앞두고 있다”며 “위기 가정을 볼 때 그들은 소리내지 않고 운다는 것을 알게 됐다. 언제 터질지 모르는 울음을 가슴에 쌓고 자란 아이들은 위기 가정을 재생산한다. 이 악순환을 끊고 선순환을 만드는게 저희 운동의 목적”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