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 기독교인 10명 중 7명 “삶의 답 성경에서 찾아”

하늘소망 2017-06-29 (목) 18:41 10개월전 1031  

 

지앤엠 설문조사, 1주일 평균 성경읽기 시간은 1시간 45분

 

스마트 성경
▲한 교회에서 스마트폰으로 성경을 검색하는 성도와 성경책을 읽는 성도의 모습. ⓒ크리스천투데이 DB
우리나라 기독교인들 4명 중 3명은 성경을 가끔씩이라도 읽으며, 1주일 평균 성경읽기 시간은 1시간 45분(하루 15분) 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성경을 읽을 때 '깨달음이 있다, 감동이 된다'는 긍정적 반응도 많지만, '이해가 안 간다, 분량이 많다'는 부정적 느낌도 적지 않았다.

 

 

이는 '드라마바이블'을 제작한 지앤엠(Grace & Mercy) 글로벌문화재단(대표 문애란, 이하 지앤엠)에서 지앤컴리서치에 의뢰해 만 19세 이상 기독교인 7백 명을 대상으로 한국 기독교(개신교)인들의 성경읽기 실태를 조사한 결과이다. 기독교인들의 '성경읽기'에 대한 설문조사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한다. 

지앤엠 측은 콘텐츠 확산과 활용 방향 설정을 위한 정보를 제공하고, 성도들의 성경읽기를 독려하려는 목회자들에게 도움을 제공하기 위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이들은 성경의 의미와 성경읽기, 성경책/성경 앱 보유, 기독교 서적 읽기, 교회 출석 등 10가지 주제로 총 56문항을 질문했다. 본지는 이를 순차적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다음은 그 구체적인 내용. 

1. 기독교인에게 성경이란 무엇일까요? 

먼저 '성경이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응답이 71.5%로 월등히 높았으며, '지혜의 책(11.5%)', '절대 불변의 진리(6.6%)', '종교서적(6.6%)', '베스트 & 스테디 셀러(2.2%)' 등이 뒤를 이었다. 

 

성경이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응답자는 여성(75.2%), 화이트칼라(74.2%) 및 가정주부(74.4%), 서리집사(84.4%), 신앙이 깊을수록(깊다 83.1%, 보통 73.3%, 깊지않다 57.0%), 교회출석자(75.5%), 성경통독 경험자(79.7%), 1년간 신앙서적 경험자(75.3%), 드라마바이블 사용의향자(75.0%) 층에서 다소 높게 나타났다.

교회 중직자의 경우 4명 중 3명이 성경을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식하고 있는 반면, 4명 중 한 명(25.1%)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다. 20대(11.0%)와 30대(10.6%), 대학·청년층에서는 '종교서적'이라는 대답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왔다. 

'성경을 찾는 이유'를 물었더니, '영적 성장'이 41.6%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삶에 말씀 적용' 19.4%, '힘들 때 위로받기 위해' 14.2%, '삶의 의미 찾기 위해' 6.7%, '문제해결 위한 지혜 구하기' 5.8% 등의 순이었다. 

 

지앤엠글로벌문화재단 성경 설문
▲성경을 읽을 때, 어떤 느낌을 받습니까?
'영적성장' 응답자는 여성(45.3%), 가정주부(53.6%), 경제수준 중(45.8%), 교회직분이 높을수록(중직자 52.6%, 서리집사 47.7%, 일반성도 42.6%), 교인수 1000명 이상 교회 출석자(50.1%), 신앙이 깊을수록(깊다 61.6%, 보통 35.6%, 깊지않다 27.5%), 교회출석자(46.4%), 성경읽기 빈도가 높을수록(매일 63.4%, 주 1회 이상 45.6%, 월 1회 이하 32.2%, 읽지 않음 27.1%), 성경통독 경험자(51.1%), 드라마바이블 사용의향자(44.5%) 층에서 상대적으로 높았다.

 

설교는 제외하고, '삶의 해답을 성경에서 찾은 적이 있는가'에 대해서는 72.6%가 '있다', 27.4%가 '없다'고 답했다. 10명 중 7명 이상이 '삶의 답을 성경에서 찾은 적이 있다'고 응답한 것. 

특성별로 보면 여성(75.7%), 경제수준이 높을수록(상/상중 87.4%, 중 75.3%, 중하/하 67.5%), 읍/면지역 거주자(77.4%), 교회직분이 높을수록(중직자 84.8%, 서리집사 79.2%, 일반성도 67.5%), 교인 300-1000명 미만 교회 출석자(81.1%), 신앙이 깊을수록(깊다 94.8%, 보통 73.1%, 깊지않다 48.1%), 성경읽기 빈도가 높을수록(매일 95.7%, 주1회 이상 79.1%, 월1회 이하 69.1%, 읽지 않음 49.1%), 성경통독 경험자(88.0%), 드라마바이블 사용의향자(78.9%) 층에서 '있다'가 높게 나타났다. 

'성경을 읽을 때의 느낌'에 대해선 '깨달음이 있다'가 54.6%로 가장 높았고, '이해가 안 간다' 38.8%, '감동된다' 36.5%, '분량이 많다' 35.4%, '찔린다' 25.8%, '지루하다' 24.5%, '신기하다' 22.7% 등의 순이었다. 전체적으로 성경에 대한 긍정적인 응답이 높았지만, '이해가 안 가고', '분량이 많고', '지루하고', '졸립다'는 부정적 인식도 있었다. 

2. 성경, 얼마나 읽으십니까? 

예배시간을 빼고(큐티는 포함) 성경을 얼마나 자주 읽는지 물었더니, '거의 읽지 않는다'가 25.3%, '읽는다'가 74.7%였다. 읽는 사람들 중에서는 '매일'과 '일주일에 2-3번'이 각각 19.5%, '일주일에 1번'이 14.8%, '월 1-2회'가 11.7%, '그 이하'가 9.2%였다. 전체 성도들 중 43.8%는 '일주일에 한 번 이상은 성경을 읽는다'고 응답했다. 

응답자들 중 여성(22.1%), 60대(26.0%), 직업별로는 가정주부(24.2%)와 학생(25.5%), 경제수준이 높을수록(상/상중 30.8%, 중 21.1%, 하 16.0%), 교회 중직자(40.6%), 신앙이 깊을수록(깊다 37.9%, 보통 12.9%, 깊지않다 7.2%), 교회출석자(23.9%), 성경통독 경험자(31.9%), 신앙서적 경험자(31.2%) 층에서 상대적으로 '읽는다'는 비율이 높았다. 

 

지앤엠글로벌문화재단 성경 설문
▲성경, 얼마나 읽으십니까?
'지난 1주일 동안 성경을 어느 정도 읽었느냐'고 좀 더 구체적으로 질문했더니, '읽은 적 있다' 71.8%, '읽은 적 없다'가 28.2%였다. 읽은 사람들 중에서는 '30분 이하' 17.4%, '1-2시간' 17.1%, '30분-1시간' 15.5% 등 전체적으로 1시간 이상 읽는 응답자가 39.0% 정도였다. '2-4시간', '4시간 이상'도 각각 12.7%와 9.0%로 20% 이상이었다.

 

응답자들 중 여성(1시간 51분), 50대(1시간 57분)·60대(1시간 55분), 고졸이하(1시간 57분) 및 가정주부(2시간 3분), 읍/면지역 거주자(2시간 10분), 교회중직자(1시간 59분), 신앙깊음(1시간 57분), 성경통독 경험자(1시간 56분), 1년간 신앙서적 경험자(1시간 55분),
드라마바이블 수용의향자(1시간 56분) 층에서 비교적 시간대가 높았다. 

주 1회 이상 읽는다는 377명(53.8%)에게 '성경을 규칙적으로 읽는 이유'를 질문했더니, 역시 '영적성장'이 38.4%로 가장 높게 응답했고, '말씀적용'이 29.0%, '성경을 더 잘 이해하기 위해'가 19.6% 순이었다. '도덕적 기준을 세우기 위해'는 1.9%로 가장 낮았다(교회에서 그렇게 권유해서 4.5%, 통독 및 다독을 위해 3.9%). 성별로는 '더 잘 이해하기 위해'라는 응답은 남성(25.2%)이 여성(16.3%)보다 높았고, '영적성장(남 34.%, 여 40.4%)' 및 '말씀적용(남 25.5%, 여 31.1%)'에서는 여성이 남성보다 높았다. 

'규칙적으로 성경을 읽기 위한 시간을 확보하는 것이 어려운가'에는 '어렵다'가 64.0%로 '어렵지 않다' 33.6%에 비해 두 배 가량 높았다(모르겠다 2.3%). '어렵다'는 응답자들에게 이유를 물은 결과, '의지가 약해서'가 39.4%로 가장 높았고, '습관이 안 되어 있어서' 30.7%, '삶이 너무 바빠서' 25.0% 등의 순이었다. 

 

지앤엠글로벌문화재단 성경 설문
▲성경을 규칙적으로 읽는 이유는?
어려움을 느끼는 응답자는 30대(71.9%), 대재이상(66.5%), 신앙이 덜 깊을수록(깊다 58.6%, 보통 65.1%, 깊지않다 72.4%), 성경통독 비경험자(70.3%), 1년간 신앙서적 비경험자(68.2%)일수록 높았다. 반면 60대 이상(44.7%), 가정주부(49.6%), 경제수준 상/상중(44.6%), 교회규모 1000명 이상 출석 교인(41.3%), 성경을 매일 읽는 성도들(55.3%)일수록 '어렵지 않다'고 응답했다.

 

성경 읽기 방법으로는 '그때 그때 자유롭게' 32.7%. '순서대로' 28.5%, '스케줄을 따라' 16.0%, '주제에 맞춰' 10.2%, 'QT책' 8.8% 순으로 나타났다. 

'그때 그때 자유롭게 읽는다'는 응답은 남성(37.5%), 블루칼라(44.4%), 교회 비출석자(58.1%), 성경읽기 빈도 월 1회 이하(59.1%), 성경통독 경험 없음(42.6%), 1년간 신앙서적 경험 없음(39.6%), 드라마바이블앱 비수용의향자(39.6%) 층에서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20대(19.9%)와 30대(13.8%)는 QT 비중이 비교적 높았고, 개인 신앙이 깊은 응답자(33.6%), 성경을 매일 읽음(38.6%), 성경통독 경험자(37.1%) 층은 처음부터 순서대로 읽는 비율이 다소 높게 나타났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67 문화 ‘동성애’라는 시대적 도전에 해법 제시하는 캐릭터 ‘원더 우먼
하늘소망 06-29 1328
하늘소망 06-29 1328
1366 사회/NGO 6.25 한국전쟁과 빌리 그래함, 그리고 공산주의
하늘소망 06-29 336
하늘소망 06-29 336
1365 크리스천연예 유은성-김정화 부부, 7대 장기이식 필요했던 예지의 희소식 전해
하늘소망 06-29 363
하늘소망 06-29 363
1364 기독일반 결혼이 ‘성적 욕망’의 ‘만병통치약’? 기독교인들에게 묻는다
하늘소망 06-29 714
하늘소망 06-29 714
목회 기독교인 10명 중 7명 “삶의 답 성경에서 찾아”
하늘소망 06-29 1032
하늘소망 06-29 1032
1362 국제 시민단체들 “웜비어 죽음에 분노… 北 억류자들 즉각 석방하라”
하늘소망 06-29 264
하늘소망 06-29 264
1361 교회일반 ‘암투병’ 김양재 목사 “고난은 잠깐… 영광과 비교할 수 없다”
하늘소망 06-29 937
하늘소망 06-29 937
1360 목회 김병삼 목사 “신앙교육에서 ‘언어’보다 중요한 것은 ‘공감’”
하늘소망 06-29 372
하늘소망 06-29 372
1359 크리스천연예 배우 김정화 “연예계, 또 다른 선교지로 생각하고…”
하늘소망 06-08 392
하늘소망 06-08 392
1358 기독일반 한국인 영혼 담은 죽으로 세계를 선교하는 최복이 본월드 대표
하늘소망 06-03 636
하늘소망 06-03 636
1357 기독일반 다락방 임한 ‘성령의 불’ 오순절이 모든것을 바꾼 7가지 이유
하늘소망 06-03 388
하늘소망 06-03 388
1356 교회일반 “하나님보다 더 기뻐하는 것이 세상에 없어야 한다”
하늘소망 06-03 462
하늘소망 06-03 462
1355 라이프 최원호 박사 칼럼] 열등감 공화국, 대한민국
하늘소망 06-03 338
하늘소망 06-03 338
1354 사회 서울 도심서 펼쳐진 첫 대규모 반 동성애 퍼레이드
하늘소망 06-03 786
하늘소망 06-03 786
1353 기독일반 결혼식 전 눈물로 하나님 앞에 기도한 부부사연
하늘소망 06-03 433
하늘소망 06-03 433
CPORTAL PC버전 로그인


로그인 해주세요.

회원가입

쪽지

포인트

스크랩
뉴스
자료실
기독지식
성경
기독백과사전
벼룩시장
만화
성경퀴즈
주소록
기독대학
행사장
CPORTAL PC버전 로그인